검색
  • admin

[특보]사업 따내려 '교육부 차관' 사칭 사기-대포폰,선불폰유심 사용

[특보]사업 따내려 '교육부 차관' 사칭 사기-대포폰,선불폰유심 사용



대포폰팝니다


청와대 인사의 부탁이고 자신은 정부부처 차관이라고 속이고 사기를 벌이려던 일당이 붙잡혔습니다. 대포폰을 사용했습니다.


연지환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1월 부산의 한 대학에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전화 속 남성은 자신을 교육부 차관이라고 했습니다.


남성은 "청와대 정무수석의 사촌이 대표인 드론 회사를 안다"며 산학협력단에 넣어달라고 했습니다.


결국 이들은 대학 총장까지 만났고 회사는 학교에 입주했습니다.


하지만 일당의 신분은 가짜였습니다.


[문인호/영등포경찰서 집중수사팀장 : 정무수석과 성이 같은 공범을 보내서 (범행을 했습니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습니다.


계속해서 자신들을 해수부 차관이나 여당 의원 등으로 속였습니다.


그러면서 지난달 국가 연구 기관에서 114억 원 규모의 사업 제안서를 받아내기도 했습니다.


제보를 받고 수사를 하던 경찰은 일당 4명이 최종적으로 사업을 따내기 직전 검거했습니다.


범행 도구는 대포폰이었습니다.


공범이 운영하던 공장에서 일하는 외국인 노동자들에게 "정부 지원금을 받아 밀린 월급을 주겠다"며 신분증을 빌려 대포폰을 만들었습니다.


이후 사기 행각을 벌일 때 이 전화기를 사용했습니다.


그러나 이들의 전화를 이상하게 여긴 국회의원실 관계자가 신고하면서 결국 꼬리를 밟혔습니다.


조회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꽁머니 토토사이트 차단해도 이용자 없어지지 않는 까닭

꽁머니 토토사이트 차단해도 이용자 없어지지 않는 까닭 토토사이트 정리해 소개하는 또 다른 사이트 등장 꽁머니 토토사이트 정보를 정리해서 알려주는 사이트 등장. [사진=해당 사이트 화면 캡처] 소라OO, 텐프OO, 붉은OO 등 이름도 매우 선정적인 꽁머니 토토사이트가 판을 치고 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이하 방심위)는 여러 방법을 통해 꽁머니 토토사이트를 근